BLOG main image
... (436)
(14)
時事 (91)
文化 (74)
言語 (13)
科學 (2)
日常 (217)
臨時 (0)
Scrap (15)
中國語 (9)
Beer (1)
Delta (0)
«   2022/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1,175,217 Visitors up to today!
Today 8 hit, Yesterday 8 hit

View top news

2012. 6. 22. 10:13

석가, 예수, 공자, 마호멧 - 이 네 분은 직접 글을 쓰거나 책을 펴낸 일이 없고 대신 수많은 제자와 후대들이 구술되거나 구전된 사상을 정리하여 하나의 종교를 이뤄냈다는 공통점이 있다. 만약 손수 쓴 저작이 있었다면 저 네 분 중 어떤 분의 가르침도 종교의 경지에 오를 수는 없었을 것이다. 종교적 완결성이란 이렇듯 실체가 분명하지 않은 가르침에 무수히 많은 후대들이 끊임없이 가필하고 수정하고 재해석하여 얻어지는 것이다. 그래야 교리에서 어떤 오류가 발견됐을 때 종교적 권위를 훼손시킴 없이 제자나 후대들이 잘못 옮기거나 그릇되게 해석하였다고 떠넘길 수 있기 때문이다.

 

어쨌든 문명의 발전에 따라 종교의 논리적 토대가 완전히 붕괴되어버린 현대사회에서 종교는 그저 '사상적 진보가 역사적으로 응축된 인류의 문화유산이자 한 시기의 역할을 마감해가는 신화적 상징체계'일 뿐 더 이상 교리가 일종의 학문처럼 인정받던 시절로 되돌아갈 수는 없을 것이다.

'日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기 (I)  (0) 2012.10.07
일기 (I)  (0) 2012.07.02
"김정은, 김정일 개xx 해 봐"  (1) 2012.05.27
땅콩 농사  (0) 2012.05.21
일기 (I)  (0) 2012.04.15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