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 (436)
(14)
時事 (91)
文化 (74)
言語 (13)
科學 (2)
日常 (217)
臨時 (0)
Scrap (15)
中國語 (9)
Beer (1)
Delta (0)
«   2020/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1,151,482 Visitors up to today!
Today 8 hit, Yesterday 14 hit

View top news

2013. 1. 11. 16:59

보글보글 끓는 뚝배기 한가운데 살짝 입을 벌리고 있는 큼지막한 동태 대가리를 보고 입맛을 다시면서 '주방장 아저씨가 뭘 좀 아는 분이군.'이라고 혼자 속으로 되뇌일 때 문득 스치는 생각.

 

'어느새 나도 이렇게 나이가 들었구나.'

 

무심하게 흘러버린 시간에 대한 아쉬움과 엉뚱한 것들만 성장해버렸다는 묘한 자괴감이 나이든 소년의 가슴을 짓누르네.

 

'日常'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포기  (0) 2013.01.28
뻥쟁이  (0) 2013.01.12
동태탕  (0) 2013.01.11
된장녀  (0) 2013.01.07
김치  (1) 2012.12.15
Love is...  (0) 2012.11.18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