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 (436)
(14)
時事 (91)
文化 (74)
言語 (13)
科學 (2)
日常 (217)
臨時 (0)
Scrap (15)
中國語 (9)
Beer (1)
Delta (0)
«   2022/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1,175,217 Visitors up to today!
Today 8 hit, Yesterday 8 hit

View top news

'이올린'에 해당되는 글 2건
2008. 1. 5. 18:11
본래 궁금한 것은 참지 못하는 성격이라 이올린의 추천수가 어떻게 결정되는가에 대해 이올린에 문의를 드렸다. 오늘 답장을 받아서 확인해 본 결과 궁금증이 상당히 해소됐다. '추천수'는 단순히 '추천'에 의해서만 결정되는 것이 아니라는 사실이 궁금증을 풀리게 하는 주요 대목이다. 질문과 답변의 내용을 공개하자면 다음과 같다.

1.이올린의 추천수는 어떻게 결정되는 건가요?
 
: 추천점수는 추천, 북마크수, 코맨트수, 조회수가 종합적으로 반영이 되어 산출 됩니다.
: 점수 가중치의 순서는 위에 나열한 순서와 같습니다.

2.저같은 경우 한 번 추천하면 5의 추천수가 올라가던데 회원일 때는 5가 올라가는 건가요? 그렇다면 1이 올라가는 것은 누가 추천한 건가요?

: 이올린에 걸린 추천으로 추천 점수에 5점이 가산됩니다.  
: 이올린을 통한 해당 글의 조회숫자에 따라 1점씩 가산됩니다.
 
3.그리고 포스트 내용이나 다른 메타블로그의 추천수에 비해 조금 이해하기 힘든 추천수(예컨대 15,000 이상이라든지)가 보일 때도 간혹 있던데 그런 경우는 어떻게 해서 그런 숫자가 나온다고 생각해야 되나요?

: 실질적으로 이슈글이 되어 글의 조회수가 높고, 해당 글에 달린 커멘트나 트랙백 숫자가 높다면 만점이상의 점수는 가능합니다.

4.누군가 5이상의 추천수를 행사하는 분이 계시는 건가요?

: 글에 대한 추천은 모든 회원이 동일하게 5점의 점수를 행사하게 됩니다.

5.또 자기 포스트에 대해서도 추천이 가능하던데 그렇게 할 수 없도록 수정할 의향은 없는 것인지도 궁금합니다.

: 추천포스트 목록에 올라갈 수 있는 최소 점수가 자기추천/자기북마크 한 점수보다 높은 상태이고 사실상 자기가 자신의 글을 추천하는 데에 점수의 반영이 높은 편이 아니어서 기능을 막는 것이 큰 의미가 없다고 판단하여 따로 처리하고 있지 않습니다.

- 이올린 드림

친절하고 성의있는 답변에 대해 감사드린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7. 12. 21. 22:58

네이버에서 티스토리로 블로그를 옮긴 이후 처음으로 다음블로거뉴스, 올블로그, 이올린 이 세 가지의 메타 블로그 사이트들을 이용해 보는 중이다. 이 세 가지 메타 블로그 사이트들에 대해 사용자 편의성을 놓고 짧은 개인적 경험을 바탕으로 간단히 순위를 매겨보자면 아무래도 이올린 > 다음블로거뉴스 > 올블로그 순서인 것 같다.

가장 편리하다고 느낀 이올린(http://www.eolin.com)은 먼저 카테고리별, 테마별 분류와 태그별, 지역별 분류를 동시에 제공하는 데다가 내포스트, 내추천글, 이웃 최신글 등 블로그 이용시 실질적으로 가장 많이 사용하게 되는 메뉴를 원클릭으로 제공하고 있다는 점도 눈에 띈다.
 
다음블로거뉴스(http://bloggernews.media.daum.net)는 역시 대형 포탈답게 다양한 카테고리 내에서 추천순, 조회순, 시간순으로 포스트를 나열해 볼 수 있게끔 해놓고 동시에 카테고리 헤드라인에서는 추천수에 따른 Best 포스트들을 배치해 놓아 일목요연한 느낌이다. 다만 카테고리 내에 제목 검색 이나 태그 검색 등의 기능까지 있었으면 더 좋았을 것이다. 그리고 추천수에 대한 논란이 끊이지 않는 점 또한 아쉽다. 10표의 추천수를 행사한다는 황금펜(?)인지 아니면 다음의 직원인지는 몰라도 포스트의 질과 내용을 떠나 가령 주요 일간지 기자의 포스트이거나 유명 병원 의사의 포스트가 올라오면 마치 그들의 배경만으로도 추천받아 마땅하다는 듯이 기계적으로 추천하거나 소문처럼 인맥에 따라 추천을 해주는 듯한 인상을 짙게 풍길 때가 가끔 있다.
 
마지막으로 올블로그(http://www.allblog.net)는
아직까지도 잘 이해할 수가 없다! 솔직히 이것은 내가 아직 올블로그에 대해서는 너무 무지해서 그렇다고 생각하지만 첫 번째 왜 처음 화면에 메인, 영화채널, 정치채널 이 세 가지만 있는지 그 이유를 알 수가 없다. 다른 채널은 아예 없든지 아니면 다른 채널을 보기 위해서는 뭔가를 직접 설정해야 하는 것인가? 두 번째 이올린과 비교하여 마이올블로그에서 자기 글에 대한 추천수가 보이지 않는 것도 불만이다. 내가 쓴 글 중 어떤 글이 가장 많이 추천 받았는가 궁금하더라도 올블로그의 추천수만큼은 알 수가 없는 것이다. 세 번째 다른 메타 블로그 사이트와 차별되는 요소로 키워드라는 게 있는데 그저 번거롭게만 느껴지고 왜, 무엇을 위해 있는 기능인지 설명을 읽어 보아도 역시 알 수가 없다. 그래서 솔직히 올블로그는 그저 포스트 발행만을 위해 형식적으로 이용하는 것에 불과한 셈이다.

그리고 일년을 마무리 짓는 연말이 되면 블로고스피어에서도 투표로 분야별 파워블로거들 순위를 뽑아 보여주거나 아예 상징적 등급을 매겨 양질의 포스트를 쏟아낸 블로거들을 구별해주는 등의 모습도 있어야 하지 않나 생각한다. 만약 그렇게 된다면 불성실한 블로거들에게는 하나의 모범이자 자극제가 될 수 있을 것이고 명예를 얻은 블로거들은 보람과 격려를 동시에 느낄 수 있을 것이기 때문이다.

BlogIcon 비트손 | 2007.12.22 02:45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안녕하세요. 올블로그입니다. 먼저 메타블로그 서비스에 대한 인상적인 포스팅 잘읽었습니다. 사용자의 편의성이란 평가기준으로 놓고 보았을때 올블로그가 가장 낮은점수를 받았다는것에 대해서 좀더 편리하고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해드려야 하겠다는 강한 책임감을 느끼게 됩니다.

그와 더불어 한가지 부연설명드리고 싶은 부분은 현재 메인 영화채널, 정치채널로 구분해놓은 것은 올블로그가 자칫 편중된 이슈에 너무 치우쳐있다는 사용자분들의 의견들이 계셨기때문에 이를 보완하기 위한 과도기적 단계로써 채널이라는 카테고리를 만들어서 테스트중이기 때문입니다. 즉 완결된 서비스가 아니라 앞으로 다양한 채널이 추가되어서 이올린이나 블로거뉴스와는 좀 더 다른 형태의 범주화를 통해 사용자들의 다양한 목소리와 가치를 담아내고자 하는 의도가 있다는 것을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그리고 다른 채널을 보시기 위해서 설정해야 할부분이 따로 있는것은 아니라는 말씀을 드립니다.

추천수와 키워드의 문제는 올블로그 내부적으로 의견을 전달하여 서비스개선에 적극 반영되도록 하겠습니다. 아울러 제기해주신 문제에 대해서는 좀더 고민하고 노력해서 실질적으로 서비스를 사용하는 분들이 불편을 느끼지 않도록 앞으로 계속해서 노력하겠습니다. 의미 있는 조언들에 감사드립니다.(__)
BlogIcon Libertas | 2007.12.22 14:57 신고 | PERMALINK | EDIT/DEL
아, 네 그렇군요. 저도 아직 많이 모르는 상태라서 올블로그의 좋은 점과 더 잘 활용할 수 있는 법을 더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렇게 직접 설명을 해주시니 속이 시원해집니다. ^^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